칼럼/연재/기사

일반

[내가 읽은 책] 아우구스티누스에게 삶의 길을 묻다 (박승찬/가톨릭출판사/2017)

by 박승찬 posted Apr 30,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링크 바로가기 http://www.imaeil.com/sub_news/sub_news_...mp;yy=2018
[매일신문: 내가 읽은 책] 아우구스티누스에게 삶의 길을 묻다 (박승찬/가톨릭출판사/2017) 
 
RSS Twitter로 기사보내기 Facebook으로 기사보내기 Google bookmark로 기사보내기 밴드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공유
2018-01-27 00:05:00 크게보기 작게보기 프린트 이메일 보내기 목록
최초의 현대인에게 삶의 지혜를 배운다
 
 
 
  하우메 우게트가 그린 '성 아우구스티누스 서품식'. 두산백과
 
 
아우구스티누스에게 삶의 길을 묻다 (박승찬/가톨릭출판사/2017)

“왜 지금 ‘아우구스티누스’인가?”로 이 책은 시작한다. 저자는 다시 묻는다. “지금 행복하냐?”고. 중세 철학자인 저자는 철학과 교수인데 생각하는 힘을 키워 주는 강의로 유명한 분이다. 그의 ‘중세 철학사’ 강의는 2012년 11월에 SBS와 대학교육협의회에서 공동으로 주관하는 ‘대학 100대 명강의’로 선정되었다. 이 책은 방송에서 강의한 내용을 책으로 엮은 것인데 각 강의가 끝날 때마다 질의응답을 넣고 인물, 사건에 대한 용어 설명을 따로 해놓아 이해하기가 쉽다.

그리스도교 최고의 스승이며 위대한 사상가인, 1600년 전의 성인 아우구스티누스는 많은 책을 남겼다. 그중에서 가장 유명한 책은 『고백론』인데 우리나라에서만 무려 40번이나 번역되었다.

아우구스티누스가 신학적인 이론만 연구했거나 특별하게만 살았다면 우리가 이해하기 어려웠을지 모르지만 어렸을 때부터 성인이 될 때까지 많은 방황을 한 인간적이었던 분이다. 아우구스티누스는 명예욕, 출세욕, 성욕 등 일반 사람들이 느끼는 고민을 하기도 했지만 회심하여 삶을 아주 깊게 성찰하고 신과 영혼에 대해 평생을 바친, 교부 철학자이자 위대한 사상가였다.

이 책은 스토리텔링 화법으로 되어 있어 편하게 읽힌다. 현대인들이 안고 있는 다양한 고민들, 나는 누구인지, 공부는 왜 해야 하는지, 행복, 악, 절망, 불행, 죽음, 정의와 평화 등을 아우구스티누스의 사상과 함께 답을 구하는 형식으로 되어 있다. 쉽지 않은 내용이지만 주위에서 흔히 접하는, 쉬운 비유를 들며 아주 쉽고 재미있게 풀어나간다. 친절하고 감사한 책이다. 현대 신학자 헨리 채드윅은 아우구스티누스를 ‘최초의 현대인’이라고 표현했다. 아우구스티누스가 오늘날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는 인간의 감정, 교육, 행복의 추구 등을 1600년 전에 보여 주었기 때문이다.

아우구스티누스는 우리가 내면에서 진리와 지혜를 소유하게 되었을 때 진정한 의미에서 행복하고, 아무리 많은 부와 명예를 가지고 있다고 해도, 지혜를 가지지 못해 올바로 사용하지 못하는 사람들은 결코 행복감을 느낄 수 없다고 했다.

아우구스티누스가 좋아했던 로마 철학자 중 한 명인 세네카는 다음과 같이 이야기했다. “사는 방법은 일생을 통해서 배워야만 한다. 그리고 불가사의하게 여겨지겠지만, 아마도 사는 것 이상으로 평생을 통해서 배워야 할 것은 죽는 일이다. 우리가 타고난 인생이 짧은 것이 아니라 우리가 그것을 짧게 만드는 것이다. 우리에게는 인생이 부족한 것이 아니라 우리가 인생을 낭비하는 것이다. 우리의 일생도 알맞게 잘 쓰는 사람에게 그 폭이 두드러지게 넓어지는 법이다.”(262쪽)

평생을 통해 고민하고 통찰하여 얻은 답변에서 1600년이 지난 지금도 우리는 삶의 의미를 이해하고 올바르게 살아가는 데 도움을 얻는다. 아우구스티누스에게서 행복의 열차를 타는 티켓을 받을 수 있을 것 같다.

 

신복순 학이사 독서아카데미 회원

  1. [평화신문] 모든 평화의 출발점은 ‘인간 존중과 사랑’

    2018. 09. 09발행 [1481호] 홈 > 교구종합 > 일반기사 인간 존엄성이 평화를 이룩하는 핵심 기반임을 아시아의 가톨릭 지도자들이 재천명했다. 이들은 서울대교구 민족화해위원회 산하 평화나눔연구소 주관으로 1일 가톨릭대 성신교정에서 열린 2018 한반도평...
    Date2018.09.04 Category일반 By박승찬 Views9
    Read More
  2. [교수신문] “인격은 완결된 전체가 지닌 근본적인 尊嚴性”

    “인격은 완결된 전체가 지닌 근본적인 尊嚴性” 윤상민 기자 승인 2018.07.02 11:00 중세학교_ 5강 박승찬 가톨릭대 교수(철학)의 「인간이란 무엇인가?」 “왜 21세기에 중세를 알아야 하는가?” 움베르토 에코가 세상에 던진 질문이다...
    Date2018.07.03 By박승찬 Views52
    Read More
  3. 우리가 중세를 알아야 하는 이유 - 움베르트 에코 기획 『중세』 시리즈 완간 기념 특별 강연  - 가톨릭대 철학과 박승찬 교수, ‘인간이란 무엇인가?’ 

    우리가 중세를 알아야 하는 이유 움베르트 에코 기획 『중세』 시리즈 완간 기념 특별 강연 가톨릭대 철학과 박승찬 교수, ‘인간이란 무엇인가?’ 요즘 우리 사회는 너무 현세적인 것 같습니다. 육체적 힐링, 행복 등 삶의 모든 것이 현세에 맞춰져...
    Date2018.07.01 Category일반 By박승찬 Views64
    Read More
  4. [교수신문] 중세에 대한 모든 것, ‘중세 학교’에서 에코의 질문에 답하다

    중세에 대한 모든 것, ‘중세 학교’에서 에코의 질문에 답하다 윤상민 승인 2018.05.15 17:47 5월 25일부터 6월 22일까지 세종문화회관에서 “중세는 암흑기가 아니다. 암흑기라는 표현에서 끝없는 공포, 광신주의와 이교에 대한 편협성, 역...
    Date2018.05.15 Category일반 By박승찬 Views73
    Read More
  5. [내가 읽은 책] 아우구스티누스에게 삶의 길을 묻다 (박승찬/가톨릭출판사/2017)

    [매일신문: 내가 읽은 책] 아우구스티누스에게 삶의 길을 묻다 (박승찬/가톨릭출판사/2017) 2018-01-27 00:05:00 최초의 현대인에게 삶의 지혜를 배운다 하우메 우게트가 그린 '성 아우구스티누스 서품식'. 두산백과 아우구스티누스에게 삶의 길을 묻...
    Date2018.04.30 Category일반 By박승찬 Views76
    Read More
  6. [무료 명품강좌를 소개합니다] ‘철학자 멘토’ 따라 스스로 생각하기 훈련 〈7〉 박승찬 교수의 ‘서양철학의 전통’

    [무료 명품강좌를 소개합니다] ‘철학자 멘토’ 따라 스스로 생각하기 훈련 〈7〉 박승찬 교수의 ‘서양철학의 전통’ 세계일보 입력 : 2018-04-23 03:00:00 수정 : 2018-04-23 03:00:00 “엄마, 사람한테는 왜 다리가 있어?” ...
    Date2018.04.30 Category일반 By박승찬 Views58
    Read More
  7. 가장 어두운 새벽 … ‘다양성’ 꽃피운 중세 중세의 재발견 박승찬 지음

    가장 어두운 새벽 … ‘다양성’ 꽃피운 중세 중세의 재발견 박승찬 지음 광주일보 2017년 12월 22일(금) 00:00 지금까지 대체로 중세의 이미지는 문화적으로나 물질적으로 쇠퇴한 시기로 인식돼 왔다. 이탈리아 인문주의자 페트라르카(1304&...
    Date2017.12.22 Category일반 By박승찬 Views9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